압박골절

여수백병원의 앞선 의료시스템은 최고의 의료품질을 약속드립니다.

골다공증

척추 고정술 후 일상생활

정의

골다공증은 낮은 골량과 골 조직의 구조가 황폐해진 상태이므로 뼈가 쉽게 부서져서 척추, 고관절, 손목 등의 골절이 잘 일어나는 것이 특징입니다.

증상

골다공증은 흔히 조용한 질환이라고 부릅니다. 왜냐하면 증상 없이 뼈가 소실되기 때문입니다.
사람들은 그들의 뼈가 아주 약해져서 갑자기 염좌나 등이 굽거나 넘어져 골절이 오거나 척추가 압박되기 전까지는 골다공증이 왔다는 사실을 모릅니다.
척추가 압박되면 처음에는 뼈가 납작해지거나 심한 허리 통증을 일으키고 결국 키가 줄어들거나 척추에 변형이 생겨서 등이 굽거나 꼬부랑 할머니가 됩니다.

위험인자
  • 여성
  • 얇고 작은 체격
  • 고령
  • 골다공증 가족력
  • 폐경 후 (자궁 적출 수술 후도 포함)
  • 월경불순 (생리를 거르는 경우)
  • 신경쇠약
  • 부신피질 호르몬이나 항 경련제를 쓴 경우
  • 남성의 경우 저남성호르몬증인 경우
  • 비활동적인 사람
  • 11) 흡연
  • 12) 과음
  • 13) 아시아인과 코카시아인
발견
  • 골밀도 검사를 통해서 여러 부위의 골밀도를 측정할 수 있습니다.
  • 골밀도 검사 : 골절되기 전에 골다공증을 알아낼 수 있고 미래의 골절이 일어날 확률을 알아내고 매년 정기적으로 검사를 하면 골 손실을 알 수 있고, 치료의 효과도 알아볼 수 있습니다.
예방

약 20세 까지 여성의 골격은 98% 완성됩니다. 소아기나 청춘기에 강하게 뼈를 구축해 놓은 것이 후에 골다공증이 발생되는 것을 막을 수 있습니다. 골다공증을 예방할 수 있는 편리한 프로그램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칼슘과 비타민 D가 충분한 균형있는 음식 섭취 (예: 멸치, 우유, 버섯, 사골 등)

2) 무게를 싣는 운동 (근력 운동)

3) 금연과 제한된 알코올 섭취의 건전한 일상생활

4) 골밀도 검사와 약물이 필요할 때 적절한 치료

컨텐츠목록

압박골절에 관련된 3개의 컨텐츠가 있습니다.

TOP
사이드메뉴 열기
이전 다음 닫기